오늘은 세 여자를 밁었다.

  •  
  • 214
  • 2
  • 2
  • Korean 
Jan 22, 2018 23:47
오늘은 세 여자를 밁었다.
세 여자 중 두 명의 이야기가 시작됐다.
허정숙과 주세죽은 상해에서 만났다.
그리고 주세죽은 박헌영과 사귀게 되어, 허정숙은 박헌영의 친구인 임원근과 사귀게 되었다.
그 당시 상해에는 임시정부가 있었고 독립운동이나 공상주의 운동이 활발했고 허정숙과 주세죽도 그런 운동에 참가했다.

오늘도 20페이지를 읽었다.
하루에 20페이지씩 읽으면 거의 한 달로 끝난다는 셈이다.
그것을 목표로 읽자!


받아쓰기 좀 도와 주세요.
https://youtu.be/Ox1pmCrNtvA
밥 값은. ?? 먹을 생각은 아니지.
'밥 값은' 다음에 뭐라고 했어요?
Learn English, Spanish, and other languages for free with the HiNative app